조회 수 18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2019년 9월 3일 화요일 간추린 뉴스

 

 

 

1. 민주당 지지율이 조국 후보자의 논란에 따른 하락세를 멈추고 40%대에 근접했으며 자유당은 20% 후반대로 후퇴했습니다. 여권이 일제히 '조국 지키기'에 나서면서 민주당의 지지층이 재결집한 것으로 분석됩니다.

 

2. 자유당이 조국 후보자 공세 과정에서 잇따른 '막말'로 곤욕을 치르고 있습니다. 지역감정 조장, 성희롱 등 민심을 이반한 발언들로 조국 청문 정국에서 어렵사리 가져온 지지율 반등의 기회를 스스로 걷어찼다는 지적입니다.

 

3. 오신환 원내대표는 조국 후보자의 대국민 기자회견과 관련해 "법률적 근거도 없는 불법 청문회"라고 주장했습니다. 또, "관련 법령을 검토해 문재인 대통령을 포함한 관계자 전원을 권한 남용으로 고발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진작에 적법하게 청문회를 개최했으면 좀 좋았을까요. 

 

4. 조국 후보자는 "과분한 이 자리 이외에 어떠한 공직도 탐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법무부 장관으로서 검찰개혁은 흔들림 없이 추진하겠지만, 총선·대선 등 다른 정치적 진로는 계획하지 않겠다는 뜻으로 풀이됩니다.

 

5. 조국 후보자는 국회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각종 의혹에 대해 당당한 태도로 조목조목 해명에 나섰습니다. 취재진의 질문에 막힘없이 답변하던 조 후보자는 딸 관련한 얘기에는 눈가에 눈물을 보이기도 했습니다.

 

기자도 청문회 거친 다음에 기자증을 줬으면 좋겠다는 생각이 내내 들었습니다..

 

6. 조선일보의 ‘1989년 임수경 전 국회의원이 평양 방문 시 김일성을 아버지라 불렀다’는 보도는 확인되지 않은 사실로 판명됐습니다. 대법원의 이러한 이번 판결로 조선일보의 2012년 보도는 무려 7년 만에 정정됐습니다.

 

정치개혁 말고도 언론개혁이 꼭 필요한 이유가 ...

 

7. 최기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에서 박성중 자유당 의원이 "아내 관리도 제대로 못하냐”고 발언해 논란입니다. 동료 의원들이 아내가 '관리대상'이라며 수정을 요구했지만. 박 의원은 입장을 고수했습니다.

 

8. 조성욱 공정거래위원장 청문회장에서 결혼 여부를 묻는 질문이 나왔습니다. 정갑윤 자유당 의원은 "한국 사회의 가장 큰 병폐는 출산율이라며 본인 출세도 좋지만, (애 낳아서)국가 발전에 기여해주시길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9. 한일 양국의 경제 갈등이 일상 속 갈등으로 번지며 단순 폭행이나 희롱 등마저 ‘한일’이란 수식어가 붙으면 격한 양상으로 비화되기 일수입니다. 한일 시민 간에 폭행이나 재물손괴 등 크고 작은 갈등에 경찰도 바빠졌습니다.

 

10. 통일부는 내달 평양에서 열릴 월드컵 예선전과 관련해 경기 준비와 관련된 의견을 북측에 전달했으며, 답변을 기다리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통일부는 “아시아축구연맹을 통해 북측과 협의를 진행하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11. 경남 의령군의회 장명철 의원이 지역 주민을 때려 물의를 빚고 있습니다. 장 의원은 술에 취한 상태로 식당 밖에서 우연히 만난 지역주민에게 "평소 인사를 잘하지 않는다"는 이유로 뺨을 한차례 때렸다고 합니다.

 

12. KBS의 대표 탐사보도 프로그램인 ‘추적 60분’이 지난달 30일 방송을 끝으로 36년간의 대장정을 마쳤습니다. 사회의 어두운 이면을 고발하는 대표적인 공익 프로그램이었지만 수익을 내기 힘든 특성상 개편 대상이 됐습니다.

 

13. 미국은 세계의 어느 나라보다 인구 대비 총기 숫자가 많습니다. 내전이나 분쟁국가도 아닌데 연간 4만 명 가까운 이들이 총탄에 목숨을 잃고 있지만, 총기를 규제하자는 목소리는 번번이 의회에서 묻히고 있습니다.

 

14. 제13호 태풍 '링링'이 이번 주말께 한국을 강타할 가능성이 있습니다. 기상청은 “태풍 ‘링링'은 대만과 중국 상하이 동쪽 해상을 거쳐 이번 주 후반 우리나라 부근으로 북상할 가능성이 크다"며 주의를 당부했습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822 좋은 친구 만들기 십계명 file ezclean 2019.08.19 49
821 마음으로 웃을 수 있는 미소 file ezclean 2019.08.21 30
820 성공을 가로막는 13가지 거짓말 file ezclean 2019.08.21 43
819 꼭 만나야 할 사람이 있다면 file ezclean 2019.08.22 39
818 나는 언제나 사랑 받고 있습니다. file ezclean 2019.08.23 35
817 사랑보다 깊은 정 file ezclean 2019.08.24 34
816 정말 행복한 사람 file ezclean 2019.08.26 40
815 좋아하는 사람과 사랑하는 사람 file ezclean 2019.08.27 41
814 이런 친구 하나 있다면.. file ezclean 2019.08.29 39
813 사랑은 소유가 아니라 지켜주는것입니다. file ezclean 2019.08.30 46
812 Life is just a moment file ezclean 2019.08.31 96
811 내가 여전히 살아가야 하는 이유 file ezclean 2019.09.02 14
810 삶의 무게가 느껴질 때 file ezclean 2019.09.03 26
» 2019년 9월 3일 화요일 간추린 뉴스 ezclean 2019.09.03 18
808 마음을 돌아보게 하는 글 file ezclean 2019.09.04 21
807 2019년 9월 4일 수요일 간추린 뉴스. ezclean 2019.09.04 11
806 인생이라는 레시피. file ezclean 2019.09.05 13
805 2019년 9월 5일 목요일 간추린 뉴스. ezclean 2019.09.05 13
804 지혜로운 사람의 삶 file ezclean 2019.09.06 34
803 9월 6일 금요일 간추린 뉴스 ezclean 2019.09.06 20
Board Pagination Prev 1 ...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 68 Next
/ 68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