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21 22:50

익선동, 이태리 총각

조회 수 220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익선동, 이태리 총각

 

주말이 되었습니다. 동생은 중국 여행을 친구는 제주도를 갔다 오고 나서 만나기로 한 날입니다.

어디로 갈까 하다가 내가 익선동에 안 가봤다고 말한 것을 기억하고 익선동으로 저녁을 먹으로 갔습니다.

룰루랄라~~

언제나 한번 가볼까 기다리고 있었는데 오늘이 그날이네요.

티비에서 보면 사람들로 가득차서 발로 치이지 않을까 살짝 귀찮다 싶었는데

한번은 겪어야 하는 통과의례라 생각합시다.

핫스팟이라는게 쉽게 갈 수 있는 곳이 아니지 않겠습니까.

 

전철을 타고 종로3가에서 내려 6번 출구로 나왔던가 7번 출구로 나왔던가?

이거 갑자기 기억이 사라졌네요 ㅋ

 

사람들 틈 사이로 곡예를 하듯이 골목을 한 바퀴 돌고~~

친구가 이전에 먹었던 레스토랑으로 고go

식당 이름은 "이태리 총각"

살짝 저녁 시간이 지났는데 테이블이 만석이오~ 밖에서 웨이팅을 몇 분 했습니다.

그나마 다행히 우리 말고 기다리는 사람은 없었기에.

 

 

자리에 착석하고 천장을 올려다보니 나무 대들보가 참 정감이 가네요.

대들보에 빔으로 덧받쳤네요. 리모델링 하면서 받친 듯.

나 어릴적에 한옥집에서 살았었는데 그때가 기억이 나네요.

아~ 옛날이여...

5.jpg

 

7.jpg

 

가을을 느끼게 만드는 기본 세팅들입니다.

식당에서는 얘기하느라 잘 못 느꼈는데 포스팅을 하면서 갬성을 느끼네요.

2.jpg

 

깔죠네 리코다 샐러드(16,000원)

리코타 치즈와 샐러드를 곁들어 깔죠네 한 조각을 꽂아서 먹어야 제 맛을 느낀다나 뭐라나.

난 리코타 치즈만 왕창~

1.jpg

 

이곳의 시그니쳐 음식, 돌돌 말아서 만든 롤피자, 이름하여 총각피자(18,000원).

좀 두꺼운 퀘사디아라고 할까나요.

맛있어서 3개 조각이나 먹었습니다.

3.jpg

 

 

오늘따라 살짝 느끼한 크림 파스타를 먹고 싶었는데 지인들이 느끼한 것만 시킨다고 뭐라 할까 봐

관자 로제 파스타(20,000원)를 시켰습니다.

가격이 너~ 무 마음에 안 들긴 했지만 저는 맛있었는데 친구는 별로였나 봐요 ㅋ

4.jpg

 

 

아~ 그러고 보니 우리 음료수를 안 시켰군요.

 

다들 2차로 디저트를 먹으로 갈 걸 알았나 보네요.

암묵적인 우리의 경로라 해야 하나요.

 

친구들이 술을 못 먹는 안타까운 사정으로 인해서 메뉴판만 들여다볼 수밖에 없는 와인 리스트~들.

ㅠㅠㅠ

6.jpg

 

손님들이 많아서 살짝 부담감이 있긴 했지만 온화한 불빛으로 인해서 그 부담감이 누그러지는

 

식당의 분위기입니다.

이태리 식당은 누군가 내가 익선동 골목을 안내해야 할 때 써먹을 아이템으로 킵~

 

 

 

?

  1. 못골 낙곱새, 낙성대 2번출구

    못골 낙곱새, 낙성대 2번출구 이번주내내 비가 오다가 어제 저녁부터 소강상태를 보이네요. 다행히 우산없이 걸을 수 있어 좋으다. 볼 일 있어 낙성대역에서 저녁겸 한잔 할 수 있는 메뉴를 고를다 보니 눈앞에 낙곱새 식당이 보이네요. '뭇골 낙곱새'...
    Date2020.08.09 Byezclean Reply0 Views5 file
    Read More
  2. 신림 중국집, 아리차이

    신림 중국집, 아리차이 친구가 신림에 분실물을 찾으로 온다해서 점심먹기로 했죠. 보스 이어폰 충전케이스를 전철에 놓고 내렸는데. 누군가가 분실물 센터에 맡겼나봅니다. 아직은 좋은 사람들이 더 많은 세상인가봐요. 맛있는 점심을 뭐 먹을까 폭풍검색을 ...
    Date2020.08.02 Byezclean Reply0 Views8
    Read More
  3. 봉피양

    봉피양 요즘 전 회사의 문제로 스트레스를 받아서 소화가 잘안되는 친구와 저녁을 먹기로했는데 메뉴 고르기가 쉽지 않네요. 그나마 친구가 차돌된장찌게는 먹을 수 있을 것같다해서 들어간 봉피양 식당. 처음 들어보는 식당이름인데 체인이더라고요. 불고기와...
    Date2020.06.21 Byezclean Reply0 Views33 file
    Read More
  4. 예술의 전당, 테라로사

    예술의 전당, 테라로사 말로만 테라로사 테라로사 들어봤는데 드디어 오늘 가보았네요. 강릉을 놀로가면 왜 테라로사를 생각 못하고 꼭 돌아오면서 거기를 안가봤다고 후회를 하긴했었는데. 본점은 아니지만 같은 시스템과 같은 원두 같은 도구를 이용하는 테...
    Date2020.05.02 Byezclean Reply0 Views82 file
    Read More
  5. 우참판, 서래마을 본점

    우참판, 서래마을 본점 친구와 전시회 구경을하고 차 한 잔 하면서 수다를 떨고있는 동안 점심시간이 훌쩍 지나버린 2시쯤. 부랴부랴 짐을 챙기는 친구가 나에게도 서둘러 나가자고 하네요. 뭘그리 서두르냐고 물으니 점심먹을 식당이 브레이크 타임이 있는지 ...
    Date2020.04.25 Byezclean Reply0 Views100 file
    Read More
  6. 문래창작촌, 양키스그릴

    문래창작촌 양키스그릴 문래창작촌을 가면 여러 식당이 있는데 제일 많이 갔었던 식당입니다. 가격도 비싸지 않고 전부터 다양하게 먹어봤는데 맛도 너무 좋았습니다. 이번에 오랜만에 갔더니 식당이 넓어졌네요. 예전엔 8인씩 3열이었나 테이블이 몇개 없었는...
    Date2020.02.21 Byezclean Reply0 Views1754 file
    Read More
  7. 고속터미널 막걸리집, 담은

    고속터미널 막걸리집, 담은 DAMUN 일하기 싫어하는 약사를 직업으로 둔 동생을 만나는 날이네요. 중간에서 만나다 보니 장소가 고속터미널 근처로 찍히네요. 평일이라 그런지 주변에 음식점들이 일찍 영업을 마감하네요. 그래서 조금 세련되게 생각 전집이 있...
    Date2020.01.19 Byezclean Reply0 Views214 file
    Read More
  8. 서울대입구역, 우리가참순대

    서울대입구역, 우리가참순대 가볍게 트래킹하고 점심시간이 조금 지난 시간에 지인이 추천해준 순대국 식당으로 왔습니다. 점심시간이 지난 시간이었는데도 손님들로 가득찬 식당안, 살짝 놀랐습니다. 지인 말을 들어보니 생생정보통에서 나와서 먹으로 왔었...
    Date2020.01.08 Byezclean Reply0 Views165 file
    Read More
  9. 영등포 타임스퀘어에 쉑쉑버거(쉐이크쉑)가 생겨서 먹어봤습니다.

    영등포 타임스퀘어에 쉑쉑버거(쉐이크쉑)가 생겨서 먹어봤습니다. 패티를 더럽게 못 익혀서 그런가 뻑뻑해서 목이 막혀서 먹기 힘들었네요. 맛은 뭐... 그냥 앞으로는 같은 돈이면 버거킹이나 맥도널드 여러개 먹을게요.
    Date2020.01.06 Byezclean Reply0 Views368 file
    Read More
  10. 크라운호프

    요즘 감성 아니 갬성이 뜨고 있습니다. 그에 맞는 프랜차이즈 호프집이 나왔습니다. 간판을 보면 누구나 갬성을 느낄만한 이미지입니다. 그것은 크라운호프라는 이름을 갖은 프랜차이즈입니다. 토요일 저녁이긴 하지만 손님이 이렇게 많을 줄 몰랐네요. 한 자...
    Date2019.11.18 Byezclean Reply0 Views584 file
    Read More
  11. 익선동 카페 온화

    익선동 카페 온화 지인 동생이 말했었죠. 익선동 어느 카페에서 정말 비싼 팬케익을 먹었다고요. 뭐 팬케이크가 비싸봤자 얼마나 비싸나 속으로 생각했죠. 그 카페를 내가 가봤습니다. 여기가 맞을 걸요? 익선동 카페 "온화" 저녁먹고 가서 웨이팅을 조금 밖에...
    Date2019.10.30 Byezclean Reply0 Views295 file
    Read More
  12. 익선동, 이태리 총각

    익선동, 이태리 총각 주말이 되었습니다. 동생은 중국 여행을 친구는 제주도를 갔다 오고 나서 만나기로 한 날입니다. 어디로 갈까 하다가 내가 익선동에 안 가봤다고 말한 것을 기억하고 익선동으로 저녁을 먹으로 갔습니다. 룰루랄라~~ 언제나 한번 가볼까 ...
    Date2019.10.21 Byezclean Reply0 Views220 file
    Read More
  13. 남한산성, Cafe San

    남한산성, Cafe San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 이영자와 매니져가 차를 마셨던 카페로 유명해졌죠. 아니 원래 유명했는데 더 유명해졌다고 해야겠네요. 그리고 조금 더 지나면 날씨가 쌀쌀해져서 야외에서 분위기 타기에는 늦어질 듯합니다. 야외에서 시원한 바람...
    Date2019.10.09 Byezclean Reply0 Views117 file
    Read More
  14. 금정역, 똥보집

    금정역, 똥보집 저녁때 시간이 안되는 동생인데 한 2주전에 뜬금없이 저녁때 한잔하자고 나의 시간을 강제로 잡았었죠. 오늘이 그날입니다. 우리 둘 거리의 중간이 금정역이네요. 솔직히 금정역은 낮 시간에 식당문을 열지 않기에 먹을 곳 찾기가 힘듭니다. 그...
    Date2019.09.30 Byezclean Reply0 Views147 file
    Read More
  15. 남한산성 이영자 맛집 "시골집"

    남한산성 이영자 맛집 "시골집" 이전부터 시내에서만 밥을 먹다가 밖으로 한번 나가자고해서 정한 곳이 남한산성의 오리로스 식당 "시골집"입니다. 이곳은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 이영자가 매니저에게 힘을 주기위한 음식을 먹이기 위해서 데려간 곳이기도 하...
    Date2019.09.21 Byezclean Reply0 Views1221 file
    Read More
  16. 용인 흥덕 쌀국수 "미분당"

    용인 흥덕 쌀국수 "미분당" 이제 추석이 지났으니 날씨가 서늘해지겠죠? 그런 날씨에 우리가 찾는 건 뜨끈한 국물입니다. 그런 의미에서 오늘 점심은 쌀국수로 정했습니다. 용인 흥덕동 휴먼시아 맞은 편 버스정거장 바로 뒤쪽에 위치한 쌀국수 전문점 "미분당...
    Date2019.09.16 Byezclean Reply0 Views194 file
    Read More
  17. 한국 명절의 대표 선물세트

    크리스마스는 길거리에 돌아다니면 트리와 노래로 실감하게 되죠. 한국의 명절, 설날과 추석은 마트를 와보니 실감이 나네요. 금주가 추석시즌이라는 건 알았지만 그냥 달력을 보고 추석이구나라고 생각만 했는데 바나나를 사로 마트에 갔다가 진짜 추석이구나...
    Date2019.09.11 Byezclean Reply0 Views57 file
    Read More
  18. 논현, 남해 굴국밥

    논현, 남해 굴국밥 아침, 저녁으로 서늘한 바람이 부는 것을 보니 이제 여름이 지나는 듯합니다. 친구와 밥 먹기 위해서 논현동에서 만났습니다. 서늘한 바람을 느끼면서 부담없이 굴국밥 식당으로 들어갑니다. "남해 굴국밥"입니다. 손님이 많네요. 남해 굴국...
    Date2019.09.03 Byezclean Reply0 Views86 file
    Read More
  19. 화곡, *둥이네 숯불닭갈비

    화곡, *둥이네 숯불닭갈비 내가 즐겨보는 예능 프로그램이 있다면 "백종원의 골목식당"입니다. 요즘 부천의 대학가 골목을 방송하고 있죠. 특별한 노하우는 없지만 전 사장이 가르쳐준대로 그대로 만들고있는 피자집이 백종원님의 칭찬을 받고있더군요. 이 전...
    Date2019.08.27 Byezclean Reply0 Views138 file
    Read More
  20. 철산, 코리안 숯불 등갈비

    철산, 코리안 숯불 등갈비 저녁을 먹고 간단하게 소주 한잔할 음식을 찾다가 친구가 돼지껍데기를 얘기하네요. 그래서 찾아간 "코리안 숯불 등갈비" 식당입니다. 참고로 철산의 코리안 숯불 등갈비의 주메뉴는 립입니다. 우리는 주메뉴 립이 아닌 돼지껍데기를...
    Date2019.08.24 Byezclean Reply0 Views171 file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Next
/ 6
XE Login